2017.7.28 금 19:37
> 뉴스 > 뉴스 > 산업
     
삼성전자, 'QLED TV'로 화질논쟁 종결 선언
최신 기술 ‘퀀텀닷’…세계 유일 컬러볼륨 100% 구현
2017년 03월 21일 (화) 유경표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유경표 기자)

   
▲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장 김현석 사장이 퀀텀닷 기술이 적용된 'QLED TV'를 소개하고 있다. ⓒ 시사오늘

삼성전자가 ‘화질 논쟁’ 종결을 선언하고 ‘QLED TV’를 앞세운 라이프 스타일 TV 시대로의 변화를 주도해 나간다는 계획을 밝혔다.

21일 삼성전자는 서울 역삼동 라움 아트센터에서 ‘QLED TV’와 ‘프리미엄 UHD TV’ 제품군(MU9500·MU8500·MU8000)을 소개하는 미디어데이를 개최했다.

이날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현석 사장은 “과거 TV는 세상과 우리를 연결하는 유일한 디바이스로 재미있는 소식을 알려주고 즐거움을 준 소중한 존재였다”며 “컴퓨터와 모바일이 등장한 오늘날의 TV는 소비자의 만족을 넘어서는 TV 이상의 경험을 제공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사장은 “가정에서 TV를 시청하는 시간은 평균 4시간밖에 되지 않기 때문에 나머지 20시간에도 사용자에게 의미가 있어야 한다”며 사용자의 삶에 자연스럽게 융화하는 ‘라이프스타일 제품’이 돼야 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에서 제시한 TV의 방향은 △TV의 기본인 최고의 화질 △집안 어디든 놓을 수 있도록 설치에 자유를 주는 디자인 △사용자 개인에 맞는 맞춤형 스마트기능 등 총 3가지다.

최근 TV시장에서 가장 큰 화두가 되고 있는 것은 바로 ‘색’이다. 자연의 색을 그대로 표현하는 기술의 확보가 관건인 것이다. QLED TV는 가장 최신의 디스플레이 기술인 ‘퀀텀닷’을 기반으로 만들어 세계에서 유일하게 ‘컬러볼륨 100%’를 구현한다.

색의 표현에 이어 TV 성능의 우열을 좌우하는 것으로는 ‘밝기’와 ‘시야각’을 꼽는다. QLED TV는 1500~2000니트(nits)에 달하는 밝기의 화사함을 지니고 있으면서도 ‘리얼 블랙’을 충실히 구현한다. 나아가 어느 각도에서 보더라도 색이 변하지 않는다는 것이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이 뿐만아니라, 기존 HDR(High Dynamic Range) 영상 규격인 ‘HDR10’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간 ‘HDR10플러스’를 도입했다. ‘HDR10플러스’는 각 장면마다 다른 명암을 적용하는 다이나믹 톤 맵핑 기법을 통해 최적의 명암비를 보여주는 기술이다.

설치 공간의 제약이 없다는 점도 QLED TV가 가진 장점이다. ‘투명 광케이블’을 통해 TV 주변 기기들을 모두 연결할 수 있고 15미터 이내 거리일 경우 주변기기를 통해 제어할 수 있다. 또 벽과 TV 사이 틈 간격이 기존 제품보다 훨씬 줄어들도록 한 ‘밀착 월마운트’로 깔끔하고 편리하게 설치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올해 국내시장에 ‘QLED TV’ 총 3개시리즈(Q9, Q8, Q7) 9개 모델을 출시한다.

‘QLED TV’는 55형·65형·75형·88형의 대형 스크린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Q9·Q7은 평면, Q8은 커브드 디자인이다.
 
Q8시리즈는 65형이 704만원, 55형이 485만원이며 Q7은 65형이 604만원, 55형이 415만원으로 21일부터 전국 매장에서 판매한다.

기존 UHD TV 대비 색 재현력을 높인 ‘프리미엄 UHD TV’는 49형부터 75형까지 다양한 크기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MU9500∙MU8500은 화면의 몰입감을 높여주는 커브드 디자인으로 출고 가격은 MU9500을 기준으로 65형이 510만원, 55형이 339만원, MU8500 기준으로 65형이 460만원, 55형이 299만원이다. MU8000은 평면형으로 65형 420만원, 55형 269만원이다.
 
65·55형 ‘프리미엄 UHD TV’는 오는 27일부터 전국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하며 다른 모델은 4월부터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유경표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그룹,항공,정유,화학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원칙이 곧 지름길이다.
     관련기사
· 삼성 QLED TV, 'UHD 얼라이언스' 인증 획득· LG전자 조성진 체제의 첫 작품 G6 대박 날까 '주목'
· 삼성증권, 3개 지수 기반 ‘월지급식 ELS’ 모집· 삼성전자, 갤럭시 신제품 공개 앞두고 새 광고 시작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