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5.28 일 20:30
> 뉴스 > 사회 > 사회공헌
     
BGF리테일, 임직원 급여잔돈 모아 청각장애아 수술 지원
2017년 05월 18일 (목) 변상이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변상이 기자)

   
▲ BGF리테일은 지난 16일 ‘BGF사랑의소리'를 통해 24번째 청각 장애 어린이의 달팽이관(인공 와우) 수술을 지원했다고 18일 밝혔다 ⓒ BGF리테일

BGF리테일은 지난 16일 ‘BGF사랑의소리'를 통해 24번째 청각 장애 어린이의 달팽이관(인공 와우) 수술을 지원했다고 18일 밝혔다.

 ‘BGF사랑의소리’ 기금은 BGF 임직원의 급여 우수리와 회사의 매칭 그랜트를 통해 조성된다. 급여 우수리는 ‘잔돈’을 뜻하는 순우리말에서 따온 명칭으로, 원하는 사람에 한해 본인의 급여 중 일부를 정기적으로 기부하는 활동이다.

BGF는 매년 임직원들이 모은 급여 우수리 기부금에 해당되는 금액을 회사가 지원하는 1:1 매칭 그랜트 금액을 더해 (사)사랑의달팽이에 전달하여 청각 장애 아동의 인공 와우 수술을 돕는데 사용하고 있다.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된 이 기부 활동을 통해 모인 누적 기부금은 2억 6천여 만원으로, 지난해에는 약 1천여 명의 임직원이 참여하여 BGF리테일의 매칭 그랜트를 포함해 총 4700 만원의 기금이 모였다.  

24번째 수혜자인 박양(9세)의 수술 경과를 살피고 응원하기 위해 임직원이 직접 부산 동아대학교 병원을 방문하는 등 BGF리테일은 지난 9년간 ‘BGF사랑의소리’ 기금을 통해 인공 와우 수술을 마친 23명의 아이들과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실제로 지난 2015년에는 ‘BGF사랑의소리’ 기금을 통해 인공 와우 수술을 받고 클라리넷 앙상블에서 활동하고 있는 어린이가 직접 BGF리테일 사옥을 방문하여 감동적인 연주회를 갖기도 했다.

BGF리테일 민승배 커뮤니케이션실장은 “BGF사랑의소리는 나누는 기쁨과 희망을 BGF리테일 임직원들이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귀한 기회”라며 “앞으로도 BGF는 진정성 있는 사회공헌활동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가장 먼저 온정을 전하는 친구 같은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변상이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백화점, 마트, 홈쇼핑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많은 것을 바꾸고 싶다면 많은 것을 받아들여라.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