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9.26 수 09:21
> 뉴스 > 뉴스 > IT
     
‘오프라인’ 접점 강화하는 게임업계…이유는?
2018년 07월 10일 14:20:30 전기룡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전기룡 기자)

게임업계가 이용자들과의 오프라인 접점을 강화하는 모양새다. 그간 이용자들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는 한편, 향후 그려갈 청사진에 대해 공유하기 위해서다.

   
▲ 서머너즈 워 ‘길드 원’ 행사장 내부사진. ⓒ컴투스

10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컴투스는 지난 7일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대규모 유저 초청 행사인 ‘길드 원’(Guild One)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길드 원에는 사전 신청을 통해 선정된 180여 명의 이용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올해 2회 째를 맞이한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이하 SWC 2018)에 대한 소개가 이뤄졌다. SWC 2018은 지난 6월 25일부터 선수 등록을 시작했으며, 최종 결선은 오는 10월 13일 서울에서 치러진다.

또한 신규 PvE 콘텐츠인 ‘타르타로스의 미궁’도 소개됐다. 해당 콘텐츠는 기존 이용자와 신규 이용자 모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새로운 재미와 성취감을 제공하는 게 특징이다. 나아가 이날 행사 진행을 맡은 방송인 허준이 직접 타르타로스의 미궁를 시연해 이해도를 높이기도 했다.

더불어 SWC 2018 결선 무대에서 펼쳐질 3대3 아레나 친선전 초대권을 놓고 ‘Barcode’와 ‘#Hash tag’간의 길드 아레나 이벤트 경기가 진행됐으며, 이외에도 △몬스터 드로잉 퀴즈 △경품 추첨 △Q&A 등 이용자들과 개발자 간의 적극적인 소통도 이뤄졌다.

컴투스 김태형 서머너즈 워 개발팀장은 “지난 4년간 서머너즈 워의 신규 콘텐츠가 추가될 때마다 많은 기대감과 걱정이 교차했었다”며 “하지만 지금까지 여러 이용자들이 보내준 성원과 응원을 절대 잊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계속해서 최고의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보답하는 게임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 사이퍼즈 ‘6+1th Anniversary’ 전경사진. ⓒ넥슨

넥슨도 같은 날 넥슨 아레나에서 대전액션게임 ‘사이퍼즈’의 7주년 기념행사인 ‘6+1th Anniversary’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약 400명의 이용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먼저 박만영, 이광수 성우와 사이퍼즈 운영진이 함께한 토크쇼 ‘사퍼 톡톡’, 이용자들이 궁금해하는 7가지 항목의 차트를 공개한 ‘사이퍼즈 6+1 차트쇼’가 진행됐다.

이어 사이퍼즈의 e스포츠 리그인 ‘2018 액션토너먼트’의 봄/여름 시즌 최강자를 가리는 파이널 경기가 열렸다. 우승자는 봄/여름 시즌 ‘마스터즈’ 경기의 우승을 모두 휩쓴 ‘Crown’팀으로, 이들에게는 상금 1000만 원이 수여됐다.

뿐만 아니라 사이퍼즈 송지형 디렉터가 직접 무대에 올라 향후 업데이트에 대해 발표하기도 했다. 송 디렉터에 따르면 61번째 신규 캐릭터인 ‘시드니’가 오는 12일 추가된다. 또 ‘그랑플람 아시아 지부’를 비롯해 전투의 재미를 배가시키는 전장 개편도 이뤄질 예정이다.

아울러 코스튬을 재료로 활용해 새로운 아이템을 제공하는 ‘르블랑 브띠끄 시스템’, 모든 캐릭터의 궁극시 스킬 사용 시 컷신 추가, ‘코스튬 컬렉션 시스템’ 개편 등 이용자들의 편의성과 선호도를 고려한 차후 계획도 공개됐다는 후문이다.

넥슨 관계자는 “사이퍼즈의 서비스 7주년을 맞이해 이용자분들과 함께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며 “특히 오래 기다려온 신규 캐릭터 업데이트 계획을 비롯한 향후 개발 방향성을 공개하고, 다양한 이벤트와 e스포츠 결승전까지 개최해 큰 호응이 이어졌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모바일 SRPG(전략역할수행게임) ‘삼국지조조전 Online’의 이용자 간담회 ‘군주의 밤 2018’을 오는 27일 넥슨 아레나에서 개최한단 계획이다. 군주의 밤은 200명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참석이 어려운 이용자들도 공식 카페를 통해 실시간 관람할 수 있다.

특히 군주의 밤에서는 원 스튜디오의 김희재 총괄프로듀서와 삼국지조조전 Online의 이효진 디렉터가 참석해 향후 개발 방향성과 신규 콘텐츠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실시간 PvP’(베타버전) 시연과 경품 이벤트를 진행하고, 참석 이용자 전원에게는 ‘2018 한정 패키지를 선물할 방침이다.

담당업무 : 재계 및 게임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노력의 왕이 되자.
     관련기사
· '삼국지' IP 끝모를 흥행, 하지만…전략 장르 외는 '시큰둥'
· '국내는 좁다'…글로벌로 쭉쭉 뻗어가는 게임업계
· 여름방학 특수 노리는 게임업계 '분주'
· 게임업계 ‘스타 마케팅’…“긍정적 시너지 기대”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