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9.25 화 14:15
> 뉴스 > 뉴스 > 정치 | 윤종희의 정경問答
     
이언주 의원의 커밍아웃
2018년 09월 14일 18:19:27 윤종희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종희 기자)

최근 바른미래당 이언주 의원(광명시을)이 자신의 정체성을 솔직하게 드러내며 존재감을 부각시키고 있다. 이런 이 의원에게도 힘들었던 젊은 시절이 있었다.

이 의원이 대학을 졸업한 무렵 아버지 사업이 부도가 났다. 가족들은 친척들한테 빌린 돈으로 비가 새는 셋방 하나를 얻었다. 빚을 독촉하는 채권자들이 집에 자주 찾아왔다.

가장의 책임감이 엄습했고 그때부터 눈에 불을 켜고 공부해서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사법연수원에 들어가기 전에도 밤늦게 호프집에서 일하는 등 하루에 알바 4개를 뛰었다. 이후 로펌에 취직하고 르노·에스오일 등 대기업에 입사해 열심히 일했다.

   
▲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은 자유시장주의에 대한 확신을 드러내며 보수가치 중심으로 뭉쳐야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시사오늘

이렇게 어느 정도 생활이 자리를 잡아갈 무렵, 힘든 시절을 거치며 손쓸 틈 없을 정도로 쇠약해진 어머니가 세상을 떠났다. 그는 어머니 같은 경우가 더는 없었으면 좋겠다고 생각, 그런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을 찾다가 정치권에 들어오게 됐다.

이 의원은 지난 2012년 총선 당시 통합민주당(더불어민주당)에 영입됐다. 앞에서 언급된 그의 이력이 매력적이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는 줄곧 자신이 포장지에 쌓여있다는 느낌이 들었다. 또, 당과 구성원들의 말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는 모습에 실망했다. 심지어 자신이 이용당한다는 느낌까지 들었다.

아마도 친문패권주의가 극에 도달했을 때 이 의원의 고뇌도 절정이었을 것이다. 그는 자신이 진정 추구해야 할 가치는 무엇인가 하고 자문했다. 결론은 자유민주주의와 자유시장주의가 정석대로 공정하게 돌아가도록 하는 데 힘을 쏟아야 한다는 것이었다. 그래서 더불어민주당을 탈당, 바른미래당으로 당적을 옮겼다.

이런 그가 최근 문재인 정권이 최저임금을 급격히 올린 것을 ‘국가폭력’이라고 규정하며 강하게 비판했다.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들의 돈을 마음대로, 강제적으로 빼앗은 것이라는 지적이다. 자유시장주의 국가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로 선을 넘은 것이라고도 성토했다. 또, 일부 기득권노조의 정치적 산물이라고도 평했다.  

그는 9·13부동산 대책에 대해선 “집값 올린 주범들이 집값 잡는다고 규제폭탄, 세금폭탄 던지는데 그것 때문에 더 오를 듯하다”라며 “아마추어 운동권들이 집값 잡는다고 난리지만 실제론 그들이 계속 올리고 있다는... 참으로 웃지 못 할 상황”이라고 14일 페이스북에서 꼬집었다.

특히 “자사고 폐지, 절대평준화로 개천에서 용 나기 어렵게 만드니 자식 가진 부모의 맹모삼천지교라고 강남8학군 입성에 목매달게 되어 강남부동산 수요가 폭등하는 거”라며 “이제 그린벨트까지 풀어서 30개 지역 신도시 개발한다니 그 동네 부동산 수요가 또 올라가겠다”라고 개탄했다.

아울러 “돈이 부동산 외 갈 곳이 없는 경제여건을 만들어 놓고, 경기부양한다고 돈을 마구 풀면서, 서울 수도권 요지의 상승 전망을 더욱 밝게 하는 각종 정책을 추진하니 안 오를래야 안 오를 수 없는 구조”라며 “참으로 한심하다”고 적었다.

요즘 이 의원은 '정당은 가치 중심으로 뭉쳐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동안의 보수정당은 안보문제에선 그나마 일관된 모습을 보여줬지만 경제부문에선 눈앞의 정치적 이해득실에 따라 수시로 바뀌는 모습이었다고 비판한다. 그러면서 10여 명의 동료 의원들과 ‘시장경제살리기 연대’도 꾸렸다.

이언주 의원은 자신의 정치 가치에 대해 ‘커밍아웃’을 한 셈이다. 진짜 제대로 된 자유시장주의를 해보자는 것이다. 문재인 정권의 좌파정책에 따른 경제 위기감이 깊어지는 가운데 나온 새로운 변화다. 중요한 건 유권자들은 신선한 변화에 한 표를 던진다는 것이다. 이 의원의 정치적 영향력이 커질 것이라고 전망하는 이유다.

담당업무 : 정경부장
좌우명 :
     관련기사
· 김문수와 보수결집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감옥 간다˝
· 장기표, ˝文정권, 얼치기 운동권 포퓰리즘에 떠밀려~˝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하하 2018-09-19 15:41:18

    현재 재대로 된 정치인중 한명인듯합니다. 외모까지 이쁘시니 최고임신고 | 삭제

    • 시청자 2018-09-15 12:17:15

      요즘 tv를 보면 이언주 의원님이 똑부러지게 현 정권을 비판하시더라고요. 다 맞는 말만 하시는데 이상하게 이 의원님을 수구세력으로 비난하는 사람들도 많아요. 자유시장주의를 강조하고 북한 김정은을 비판하면 수구세력으로 몰리는 지금의 대한민국은 뭔가 크게 잘못 돌아가고 있습니다. 겁이 날 정도에요.신고 | 삭제

      • ㄱㄴ 2018-09-14 21:34:56

        이언주 똑똑하다.
        잘한다.신고 | 삭제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