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6 일 16:11
> 뉴스 > 뉴스 > 건설·부동산
     
[건설오늘]GS건설, 싱가포르 안전경진대회 수상…삼표그룹, 사내 인트라넷 리뉴얼
2018년 09월 20일 14:47:04 박근홍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근홍 기자)

GS건설, 싱가포르 안전경진대회 3개 부문 수상

GS건설은 싱가포르 육상교통청이 주관하는 2018년 안전경진대회(ASAC)에서 우수 안전 보건 관리 사업장, 우수 환경 관리 사업장, 카테고리1 무재해 달성 현장 등 3개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GS건설이 수상 받은 현장은 싱가포르 톰슨 이스트 코스트 라인 T203 현장으로, 해당 현장은 지난해 같은 안전경진대회에서도 2개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싱가포르 T203 현장을 총괄하고 있는 김한기 GS건설 T203현장소장은 "당 현장은 당월 현재 무재해 630만 인시(근무시간)를 달성 중에 있으며, 무재해 준공 달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화건설, 추석 맞이 나눔 봉사활동 진행

한화건설은 지난 18~19일 서울 관악 난향동 신림종합사회복지관, 서울 은평 구산동 은평재활원 등에서 추석 맞이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20일 전했다.

이번 사회공헌활동에는 한화건설 임직원과 복지관 관계자 등 80여 명이 참여해 송편, 삼색전 등 직접 만든 명절음식과 쌀, 식용유 등 생필품이 담긴 추석 선물상자를 나눴다.

한화건설 측은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이웃들과 마음을 나눌 수 있어 기쁘고, 한화건설 임직원들의 작은 정성이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삼표그룹, 사내 업무 인트라넷 '삼표 블루샘' 리뉴얼 완료

   
▲ 삼표그룹 업무 인트라넷(그룹웨어) 모바일 화면 ⓒ 삼표그룹

삼표그룹은 사내 업무 인트라넷 '삼표 블루샘' 업그레이드를 완료하고 지난 17일부터 본격 업무지원을 시작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은 최근 급성장한 회사 규모에 맞춰 계열사, 부서, 직원 간 소통과 협업 기능을 강화하는 데에 중점을 뒀다는 게 삼표그룹의 설명이다. 그간 삼표 블루샘은 그룹사 분할·통합에 따른 회사·부서별 업무 특성이 고려되지 않아 많은 불편이 제기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가장 큰 변화는 PC와 모바일 접근성을 끌어올려 언제 어디서나 자유로운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토록 했다는 것이다. 특히 모바일 푸시 서비스를 이용해 실시간으로 삼표 포탈 콘텐츠를 확인하고 공유할 수 있는 점이 눈에 띈다.

삼표그룹 측은 "리뉴얼된 그룹웨어는 임직원 사이 원활한 소통과 정보 공유를 이어주는 매개체가 될 것"이라며 "새 그룹웨어를 통한 소통 확대가 개인 역량 발전으로, 나아가 그룹 전체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 무주덕유산리조트, 관광곤도라 사전 예약제 시행

부영그룹 계열 무주덕유산리조트는 다음달부터 내년 2월 말까지 주말·공휴일 관광곤도라 사전 예약제를 시행한다고 20일 전했다.

이번 조치는 관광곤도라 이용객들의 대기시간을 줄이고, 보다 나은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마련됐다. 예약은 무주덕유산리조트 홈페이지, 모바일 페이지 등을 통해 탑승일 기준 14일 전부터 1인 5매까지 가능하다.

탑승일자와 시간을 지정 예약하면 예약자 본인의 휴대전화로 예약확정 문자가 발송되는 방식이다. 당일 탑승시간 30분전까지 매표소에서 예약 문자를 제시 후 결제한 뒤 티켓을 발권 받아 탑승하면 된다. 강풍이나 낙뢰 등 기상상황에 따라 운행이 불가능한 경우 별도 안내 문자가 발송된다.

담당업무 : 건설·부동산 및 식음료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隨緣無作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