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5 토 17:28
> 뉴스 > 뉴스 > 사회
     
[모닝오늘] KT 황창규 국감 출석에 쏠린 시선…'강경화 5·24 해제검토'발언 후폭풍
2018년 10월 12일 07:00:45 손정은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 신한은행 신입사원 채용비리 혐의를 받고 있는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이 10일 오전 서울 송파구 동부지방법원에서 열리는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위해 출석하고 있다.ⓒ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신한금융지주 조용병 회장 구속영장 기각…검찰 수사동력 잃나

신한금융지주 조용병 회장의 구속영장이 기각되며 검찰이 채용비리 수사 동력을 잃는 게 아니냐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서울동부지법은 신한금융지주 조용병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을 11일 새벽 기각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137

   
▲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외교부 국정감사에서 강경화 장관의 5·24 제재 해제 검토 발언이 논란이 되고 있다. ⓒ뉴시스

[정치오늘] 국감 흔든 '강경화 5·24 해제검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5·24 조치 해제 검토 발언 논란이 국정감사를 뒤흔들고 있다. 후폭풍이 미국 트럼프 대통령 발언으로 옮겨가면서 정부가 서둘러 진화에 나서는 모습이다. 11일 정치오늘 키워드 '강경화 5·24 조치 해제 검토 논란에 靑 수습 나서'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145

   
▲ 권영식 넷마블 대표가 환영사를 하고 있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넷마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출시 예고

넷마블이 '리니지2 레볼루션'에 이어 또 다른 레볼루션 타이틀을 공개했다. 인기 PC 온라인게임 '블레이드&소울'의 IP(지식재산권)를 근간으로 개발된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이 바로 그 주인공. 넷마블은 향후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을 통해 RPG의 세계화에 앞장선단 방침이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139

   
▲ 11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10일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 증인으로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황창규 KT 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통신비 관련 이슈로 소환됐지만, 이통3사 중 유일하게 황창규 회장만 모습을 드러냈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국감 유일 출석 'KT회장 황창규'를 보는 긍정적 시선

황창규 KT 회장이 이통3사 CEO 중 유일하게 국정감사에 출석한 가운데 그에게 쏠린 시선이 긍정적인 눈치다.

11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10일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과방위) 국감 증인으로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황창규 KT 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이 통신비 관련 이슈로 소환됐지만, 이통3사 중 유일하게 황창규 회장만 모습을 드러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78135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관련기사
· [모닝오늘]2018 국감, 게임업계 토픽 ‘둘’…기아차 니로, '에바가루 포비아' 확산
· [모닝오늘]이낙연, 대권후보 부상…이통사, 올해 마지막 골드번호 추첨
· [모닝오늘]3기 신도시 발표에 2기 신도시 부글부글…LG 구광모 첫 연말 인사, '태풍 부나'
· [모닝오늘]텅 빈 LH 매입임대주택, 공실률 개선 안돼…2019 티볼리, 끊임없는 변신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