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7.22 일 21:21

김성은 “홍준표, 한국당 개혁할 유일한 인물”

김성은 비대위원
“당대표 중심 정치문화, 새 인물 성장 어렵게 해”
“죽기 각오하고 개혁했다면 당 지지율 올랐을 것”
“공공 일자리 확대, 미래 세대 울게하는 정책”
“문재인 정부, 사드배치 신속히 마무리해야”

  • 장석원 2017-07-08 23:25:38

    마음이 시원해지는 말씀이네요! 전적으로 모든 의견에 동감합니다. 대한민국이 바른 길로 나가도록 계속 바른 말씀을 하시는데 힘써주세요. 응원하겠습니다!!신고 | 삭제

    • 이희찬 2017-06-30 17:00:26

      정확하고 바른 소리는 더 크게 내야합니다.
      김성은 비대위원을 응원합니다!
      정말 지금 현 정권과 나라 상황에 맞는 말에 공감합니다!!
      오랜만에 제대로된 기사 보니 속 시원합니다.신고 | 삭제

      • 대구원 2017-06-29 11:32:43

        속시원한 사이다 발언 너무 좋네요
        속시원한 세상 만들어 봅시다!!
        혁신보수 진짜 시작해 봅시다!!신고 | 삭제

        • sunshine 2017-06-29 01:00:12

          지금 우리나라에 일어나고 있는 사건에 대하여 일어날 부작용들을
          지적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계속 외쳐주십시요-! 이러한 사실을 외치고 계시는 분이 계셔서 너무 감사하고 다행입니다
          이 나라에 희망이 보입니다.신고 | 삭제

          • 이주영 2017-06-28 15:48:54

            더민주당이 행하는 작금의 망국적인 정책과 행보는 두말할 나름이 없이 진작부터 명약관화했었고... 그 원인을 제공한 보수정치인들이 문제였던 것..
            이에 대해 명쾌하게 지적하는 김위원의 사이다같은 발언 지지합니다.신고 | 삭제

            • 김윰 2017-06-28 14:51:36

              쓰신 글을 한참 들여다 봤습니다. 아 정말 이분 나라를 사랑하시는 분이시구나를 알게 됩니다.
              당 전체 분위기나 가지고 계신 기준이 명확하셔서 때로는 어려우실 수 있겠지만, 지금 하시는 말씀으로 국회의원이 바뀌고 국민들이 계속 바뀌고 더 많은 것들을 알아간다는 것을 꼭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최 전방에서 국민을 대표해 주셔서 감사하고, 그리고 나라를 사랑하는 기준으로 많이 바뀌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신고 | 삭제

              • 꿈꾸는자 2017-06-28 01:35:16

                혹시라도 다치지 않을까 미눈치 저눈치만 살피면서 자신의 안위만을 생각하고 불의나 부정에도 눈감고 귀를 마고 입을 닫은 채로 도무지 움직이지 않으려는 무리들 가운데서 아무런 사심없이 자신의 소신을 밝히면서 때론 동료들에게 지독히 쓴 소리지만 거침없이 말하는 이런 분이 있다는 게 그나마 가녀리지만 한줄기 희망의 빛을 본다.신고 | 삭제

                • 나라사랑 2017-06-28 00:29:43

                  이렇게 나라걱정하시는 분이 정치계 안에 곗니 감사합니다! 여야에 모두 쓴소리를 내주시니 속이 다 시원합니다! 계속 힘써 주십시오!신고 | 삭제

                  • 개혁 2017-06-28 00:25:46

                    새누리당 안에 바른 목소리를 내는 분들이 계시니 앞으로의 개혁이 기대됩니다! 새누리당을 건강한 보수로 거듭나도록 옳은 목소리를 내주시고 당지도부도 개혁에 동참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현정부와 여권에 대해 견제하고 균형을 이룰 수 있는 강력한 야당을 국민은 원하고 있습니다!신고 | 삭제

                    • 박수진 2017-06-28 00:13:51

                      안보와 공적 일자리 창출에 대한 문제와 대안 왕공감입니다신고 | 삭제

                       1 | 2 | 3 | 4 | 5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