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3.28 화 15:18
> 뉴스 > 문화 >
     
[서평] 판사의 고뇌, 인간의 고민…<미스 함무라비>
2017년 03월 05일 (일) 김병묵 기자 sisaon@sisaon.co.kr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탄핵 정국이 막바지에 도달했다. 국민들의 눈은 헌법재판소에 쏠렸다. 한국 제일의 법조인들은 어떤 답을 내놓을지에 대해 모두가 궁금해한다.

그런데 이들 헌법재판소 재판관들의 입장에 대해선 아무래도 상대적으로 관심이 떨어진다. 이들은 어떤 과정을 거치고 있으며, 어떤 고민을 하고 있는가. 판사의 '입장'에 잠깐 서 볼 수 있는 소설이 있다. 현직 부장판사가 낸 법정활극 <미스 함무라비>다.

이미 <개인주의자 선언>이라는 베스트셀러를 낸 바 있고, 칼럼으로 화제가 되며 필력을 인정받은 문유석 판사는 담담하게, 하지만 재미있게 법원의 풍경을 그려냈다. 실제로 있음직한 주인공들과, 소설인데 다큐같은 사례들이 옴니버스 형식으로 들어있다. 판사로서의 고뇌, 그리고 인간에게 던지는 본연의 물음이 어렵지 않고 무겁지 않게 녹아있다. 중간중간 에세이 같은 '판사의 일'은 알찬 덤이다.

곧 어떤 방향이든 대한민국을 바꿀 운명의 심판이 다가온다. 그 전에 때론 사이다처럼 시원하고 가끔은 고구마처럼 답답한 그래서 너무나도 인간적이라 친근감마저 드는 판사들의 이야기를 펼쳐보면 어떨까. 심판 결과를 기다리는 시간이 덜 지루해질지도 모르는 일이다.

<미스 함무라비>|문유석 지음|문학동네

 

김병묵 기자 sisaon@sisaon.co.kr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국회 및 새누리당 출입합니다.
좌우명 : 행동하라
     관련기사
· 설 연휴, 기자가 읽고 추천하는 책 ‘셋’· [신간소개]'아름다운 味를 얹다'…아미월 유종하 쉐프 <고명>
· [신간소개]입덧 A to Z…한정열 교수의 <행복한 입덧>
ⓒ 시사ON(http://www.sisao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회사위치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기사제보 | 구독자불편신고 | (정기)구독신청 | 저작권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시사오늘 : 121-844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6길 14 (성산동 113-3, 명문빌딩 3층) : 전화 02)335-7114 : 팩스 02)335-7116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다07947ㅣ등록일자 2008년 3월 17일
-------------------------------------------------------------------------------------------------
시사ON : 발행·편집인 정하균ㅣ정기간행물 서울아01018ㅣ등록일자 2009년 11월 6일ㅣ청소년보호책임자 정하균
Copyright 2005 펜과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isaon.co.kr